홈연구원소식 보도자료

보도자료

  • 트위터 페이스북

성년 맞은 제주발전연구원, ‘제주연구원’으로 명칭변경 2일 개원 20주년 기념행사 열고 새로운 도약 선언

No
670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522

jdi 로고

제주연구원


보 도 자 료

담당

연구기획팀

726-6140

2017년 5월 1일

문의

연구기획팀

726-6140

 

 

성년 맞은 제주발전연구원, ‘제주연구원’으로 명칭변경

2일 개원 20주년 기념행사 열고 새로운 도약 선언

제주발전연구원이 개원 20주년을 맞아 ‘제주연구원’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제주 미래를 선도하는 연구기관으로 새로운 도약을 선언한다.

제주연구원은 2일 오전 11시 연구원 대회의실에서 개원 2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하는 데 이어 ‘제주발전연구원’ 현판을 ‘제주연구원’으로 교체하는 현판식을 갖는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를 비롯 신관홍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장, 고충홍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행정자치위원장 등 행정자치위원, 이문교 2대원장 등 전임원장, 고성보 제주대 교수 등 전직 연구원, 임직원 등 100여명이 참석한다.

제주연구원은 이날부터 명칭과 CI를 변경해 ‘제주연구원’ 명칭을 공식적으로 사용하기 시작한다.

연구원 명칭변경은 ‘발전’이라는 프레임을 벗어나 미래지향적 혁신과 변화를 추구하고, 융합적 연구를 포용하는 연구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해 추진됐다. 전국 14개 시도 연구원 중에서도 서울연구원을 비롯 9개 연구원이 이미 연구원 명칭에서 ‘발전’ 또는 ‘개발’이라는 단어를 삭제했다.

연구원은 개원 20주년을 맞아 제주의 사회, 문화, 환경 등 모든 분야에 대한 그동안의 연구 기록물과 보고서를 모아 ‘제주연구원 20년사’ 책자를 발간했다. 또 20년간 연구원들이 진행해온 기본과제, 정책과제, 현안과제, 정책이슈브리프 보고서 등과 연구원 발간 단행본, 제주발전연구, 제주발전포럼 등 발표자료를 집대성한 디지털 자료집도 제작해 배포한다.

1997년 5월 7일 개원한 제주연구원은 제주특별자치도의 유일한 법정 연구기관으로 제주국제자유도시 추진방향과 전략 설정, 제주특별자치도 완성을 위한 정책 수립, 제주미래비전 제시 등 제주 발전에 디딤돌이 되는 굵직한 연구를 수행해왔다.

출범 당시 6명에 불과했던 연구원 숫자는 현재 계약직을 포함 26명으로 증가하는 등 양적, 질적 성장을 거듭해왔다. 또 사회조사센터, 중국연구센터, 고령사회연구센터, 사회복지창의센터, 제주학연구센터, 공공투자관리센터, 지역균형발전지원센터, 지역사회서비스지원단, 평생교육진흥원, 농업농촌6차산업화지원센터, 제주밭담6차산업화사업 기반구축사업단 등 11개의 부설기관을 운영하면서 구체적인 정책실행 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 제주연구원 이사장인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성년이 되기까지 제주연구원이 쌓아온 20년의 경험과 노하우는 제주의 꿈과 미래를 확장하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제주가 역동적이고 창의적이며 대한민국에 희망을 주는 행복한 미래를 열어갈 수 있도록 제주연구원의 소중한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 강기춘 제주연구원장은 “개원 20주년과 연구원 명칭을 변경하게 된 2017년을 계기로 더욱 성숙하고 활기찬 몸짓으로 연구의 전환점을 마련하겠다”며 “제주 미래를 선도하는 지역 연구기관으로 우뚝 서겠다”고 다짐했다.

 

 

 

보도일자
2017-05-01 
등록일
2017-05-10 17:17:53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 퀵메뉴
    • 인재등록
    • 연구제안
    • 정보자료실
  • 위로가기